"정인아 미안해"…이민정→한혜진, 스타들도 정인이 사건에 분노

김가영 기자I 2021.01.04 07:04:19
‘정인아 미안해’ 챌린지(사진=한채아 SNS)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 배우 이민정, 한혜진, 한채아 등 스타들도 ‘정인아 미안해’ 챌린지에 참여하고 있다.

지난 2일 이민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정인아미안해 이 세상에 다시는 없어야 할일. 너무 마음이 아프다. 그리고 소름이 끼친다. #아동학대근절 #아동학대 #그것이알고싶다”라는 글을 게재하며 정인이 사건에 안타까움을 표했다.

이 글과 함께 아들 준후가 쓴 ‘정인아 미안해’ 문구와 ‘그곳에서는 아프지 말고 행복하길 바라. 지켜주지 못한 어른들 미안하다’라고 쓴 글을 공개했다.


한혜진 역시 “#정인아미안해 #정인아미안해챌린지 어젯밤 ‘그것이 알고싶다’를 보는 내내 정말 믿을 수가 없었다”면서 “인간이 어떻게 이렇게 악할 수 있는지. 어떻게 이렇게 작고 예쁜 아가를 처참하게 학대할 수 있었는지 분노와 슬픔에 쉽게 잠들 수 없었다”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오늘도 내내 정인이의 기사를 찾아보고 고통 속에 방치되었던 정인이를 생각하며 눈물을 흘리게 된다. 아가야 미안해. 어른들이 지켜주지 못해서 정말 미안해. 하늘에서 아픔 없는 곳에서 마음껏 먹고 마음껏 웃었으면 좋겠어”라는 글을 업로드했다.

이외에도 한채아, 김원효 심진화 부부, 엄정화, 배지현, 이윤지 등의 스타들이 ‘정인아 미안해’라는 문구를 게재하며 정인 양을 추모하고 있다.

앞서 지난 2일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는 생후 7개월 무렵 양부모에게 입양된 이후 271일 만에 하늘로 떠난 정인 양 사망 사건을 다뤘다. 전문가가 사망한 정인 양의 상태를 보고 ”배가 피로 가득 차 있었고 췌장이 완전히 절단돼 있다“라고 전했으며 정인 양 양쪽 팔과 쇄골, 다리 등에 골절이 있던 것으로 밝혀져 충격과 분노를 안겼다.

방소이 끝난 후 대한아동학대방지협회와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의 제안으로 온라인에서는 ‘정인아 미안해’ 챌린지가 이어지고 있다.

`정인아 미안해` 더보기

- [단독]'이용구·정인이 사건'에 코너 몰린 경찰, 내사 규칙 손본다 - 정인이 양부, 재판 전 '그알'에 "왜 그땐 말해주지 않았을까" (상보) - 정인이 양부, 재판 전 '그알'에 "첫째 아이는 어떡하냐"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