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나, '5분 수상소감' 지적에 "감사인사의 시간을 눈치 봐야하나"

김현식 기자I 2021.01.02 09:26:09
(사진=KBS)
(사진=나나 SNS)
[이데일리 스타in 김현식 기자] 배우 나나가 ‘5분 수상소감’을 두고 일부 시청자들의 지적이 나오자 심경을 밝혔다.

나나는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꽃다발을 들고 찍은 사진과 함께 장문의 글을 올렸다.


이 글에서 나나는 “언제 받을지도 모르는 이 소중한 상. 감사한 마음 빠지지 않고 전하고 싶은 마음이었을 뿐이었는데”라며 “그냥 심플하고 멋들어지게 하는 게 누군가가 바라는 수상 소감인가”라고 반문했다.

이어 “난 말재주가 그리 좋은 사람이 아니어서. 이 좋은 날 무거운 상을 받으면서 감사인사의 시간을 눈치를 봐야 한다니. 참 이상한 감정이 드네”라며 “누군가의 좋은 일을 축하해줄 수 있는 사람들이 많아졌으면”이라고 덧붙였다.

KBS2 월화 드라마 ‘출사표’에 출연했던 나나는 지난달 31일 진행된 ‘2020 KBS 연기대상’에서 미니시리즈 부문 우수상을 받았다. 트로피를 받은 나나는 약 5분간 소상 소감을 밝혔다. 이를 두고 일부 시청자들은 나나가 생방송으로 진행되는 시상식임을 고려하지 않고 너무 길게 소감을 밝혔다고 지적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